Untitled Document 성남연합신문

 




수원에 오면 아름다운 발레공연을 볼 수 있다


양계희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8.21 23:30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undefined
undefined

국내외 최정상급 발레단의 수준높은 공연이 펼쳐지는 ‘2019 수원국제발레축제’가 21일~25일 수원제1야외음악당, 수원SK아트리움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수원발레축제는 최정상 발레단의 공연과 발레를 사랑하는 아마추어 무용수들의 열정 넘치는 공연을 만날 수 있는 축제다. 수원시가 주최하고, 발레STP협동조합이 주관한다.
 
유니버설발레단, 서울발레시어터, 이원국발레단, SEO(서)발레단, 와이즈발레단, 김옥련발레단 6개 발레단이 참여한다. 올해는 5주년을 맞아 스위스 바젤발레단과 독일 슈타츠발레단 등 해외 발레단도 초청한다.
 
축제는 21일 수원SK아트리움에서 열리는 ‘발레체험교실’로 시작된다. 축제에 참여하는 발레단이 체험교실을 진행한다.
 
21일 서울발레시어터(초등학생1~4학년)가 진행하는 체험교실을 시작으로 SEO(서) 발레단(만 4세 이상 미취학 아동), 유니버설 발레단(초등학생5~6학년), 이원국 발레단(성인 취미 발레), 와이즈 발레단(성인 취미 발레) 등이 체험교실을 운영한다.
모나코 왕립발레학교의 수석교사인 올리비에 루체아(Olivier Lucea)는 학생 전공자를 위한 ‘마스터 클래스’ 수업을 한다.
 

undefined


23~25일 저녁 8시 수원제1야외음악당에서 메인 공연이 열린다. ‘클래식의 밤’, ‘발레더마스터피스’, ‘발레갈라스페셜’ 등을 주제로 한 25개 공연이 펼쳐진다.
 
▲백설공주(스위스 바젤발레단) ▲백조의 호수 중 백조 파드되(독일 슈타츠발레단) ▲잠자는 숲 속의 미녀 중 그랑 파드되(유니버설 발레단) ▲한여름 밤의 꿈(서울발레시어터) ▲카르멘(이원국 발레단) ▲크레이지 햄릿(SEO(서) 발레단) ▲베니스카니발(와이즈 발레단) ▲침묵(김옥련 발레단) 등이 상연된다. ‘파드되’는 발레에서 두 사람이 추는 춤을 말한다.
 
발레를 배우는 학생들의 자유 참가공연(22일)과 성인부 자유 참가공연(24일), 학생부(취미) 자유 참가공연(25일)도 볼 수 있다.
 
‘움직이는 발레조각전’, ‘모두가 함께 배우는 발레체조’, ‘발레리나 싸인 토슈즈 전시회’ 등 부대행사도 있다.
 
축제 일정과 프로그램 관련 자세한 내용은 발레STP협동조합 홈페이지(http://www.balletstp.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발레축제에는 2015년 7000여 명, 2016년 1만 3000여 명, 2017년 2만여 명, 2018년 1만 2000여 명의 관람객이 찾았다.

undefined

undefined




 

[ Copyrights © 2017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홈페이지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처 : 성남연합신문 ㅣ 경기 성남시 중원구 금상로 134(상대원동, 선경아파트 102-505) ㅣ  관리자
대표전화 : 010-9840-7009 ㅣ e-mail : news1248@naver.com 등록일 : 2017.3.9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1501 ㅣ 발행인.편집인 : 최영배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배 
모든 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테츠 저작권은 성남연합신문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