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성남연합신문

 




‘2020 뉴질랜드 테크로드쇼’ 열려…경기도·뉴질랜드 IT기업 간 협업 기반 마련


김은숙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11.23 07:4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undefined

질랜드와 국내 IT기업 간 교류의 장 ‘2020 뉴질랜드 테크 로드쇼(2020 New Zealand Tech Roadshow in Korea)’가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개최된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100%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된다.

 

주한뉴질랜드상공회의소가 주관하고, 경기도와 서울시, 주한뉴질랜드대사관 및 웰링턴, 오클랜드 등 뉴질랜드 주요 지자체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 기업과 뉴질랜드 IT 기업 간 협업과 교류를 통해 뉴질랜드 기업의 국내 투자 및 국내 기업의 뉴질랜드 진출 기반을 마련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경기도는 이번 행사를 통해 도내 투자유치를 위해 뉴질랜드 기업을 대상으로 도내 투자환경을 소개하고 뉴질랜드 진출을 희망하는 도내 기업과 뉴질랜드 기업 간 협업 상담을 주선할 예정이다. 경기도에서는 총 8개 중소기업이 참가하며, 13개 뉴질랜드 기업과 이틀에 걸쳐 투자 관련 상담을 추진한다.

 

뉴질랜드는 첨단기술분야에서 매년 11%의 수출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우주항공, 로봇공학, 정밀농업, 디지털 영상기술 같은 산업이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으나 인구가 적어 제조업에는 한계가 있다. 반면 경기도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현대·기아자동차 같은 글로벌기업을 위시한 대한민국 기술산업의 중심지이자 첨단 부품 제조업에 경쟁력이 있는 지역이므로 뉴질랜드 기업의 한국진출에 있어 매력적인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개회식 축하영상에서 “경기도와 뉴질랜드의 첨단기업이 협력하면 서로를 위한 상승작용을 일으킬 것이라 확신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뉴질랜드 첨단 IT 기업들이 경기도의 잠재력에 많은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주한 뉴질랜드 상공회의소를 통해 지속적으로 뉴질랜드 기업의 도내 투자유치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행사 이후에도 국내 진출을 희망하는 뉴질랜드 기업과 뉴질랜드 시장에 관심 있는 도내 기업을 연결해 합작 투자유치의 기반을 마련해 나갈 방침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투자진흥과(031-8008-2774)로 문의하면 된다.




 

[ Copyrights © 2017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홈페이지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처 : 성남연합신문 ㅣ 경기 성남시 중원구 금상로 134(상대원동, 선경아파트 102-505) ㅣ  관리자
대표전화 : 010-9840-7009 ㅣ e-mail : news1248@naver.com 등록일 : 2017.3.9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1501 ㅣ 발행인.편집인 : 최영배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배 
모든 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테츠 저작권은 성남연합신문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