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성남연합신문

 




여의도 싱크홀과 같은 땅꺼짐, 최근 5년간 서울시에서만 203건 발생


양계희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9.06 20:23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undefined지난 5일 서울시 여의도에서 대규모 싱크홀이 발생한 가운데 최근 5년간 이와 같은 지반침하(땅꺼짐) 발생이 서울시에서만 203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반침하는 대부분 서울시 지하시설물의 노후화나 공사 복구 불량, 호우로 인한 토사 유실 등으로 인해 발생했다.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의원(행정안전위원회, 성남시분당구갑)이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서울시 지반침하(땅꺼짐) 발생 현황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서울시에서 총 203건의 지반침하 현상이 나타난 것으로 드러났다. 전체 지반침하 발생의 62.6%127건은 노후 상하수도의 손상이나 누수로 인해 발생했으며, 노후하수관 교체를 비롯한 각종 공사 과정에서 복구 불량 등으로 발생한 경우도 56(27.6%) 발생했다. 기타로 분류된 20건의 지반침하 발생 원인도 호우 등에 대한 대비 등이 미흡하거나 공사과정에서의 관리 등이 소홀해 발생한 것이 대부분이었다.


 

< 최근 5년간 서울시 지반침하(땅꺼짐) 발생의 유형별 현황 >

연도별

유형별

총계

15

16

17

18

19

(8월 기준)

203

56

85

28

24

10

하수도

103

24

48

11

15

5

상수도

24

8

9

4

2

1

굴착복구

56

20

16

10

7

3

기타

20

4

12

3

-

1

 

김병관 의원은 지반침하의 대부분이 노후된 불량 시설물이나 공사 복구 등의 미흡으로 인해 발생하고 있어 이에 대한 관리 감독 강화가 필요하다고 지적하며, “주말에 태풍이 예상되는 만큼 폭우 등으로 인한 사고 발생이 예상되는 현장들에 대해 철저히 점검해 대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Copyrights © 2017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홈페이지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처 : 성남연합신문 ㅣ 경기 성남시 중원구 금상로 134(상대원동, 선경아파트 102-505) ㅣ  관리자
대표전화 : 010-9840-7009 ㅣ e-mail : news1248@naver.com 등록일 : 2017.3.9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1501 ㅣ 발행인.편집인 : 최영배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배 
모든 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테츠 저작권은 성남연합신문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