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박창순 의원, 풍등 안전 대책 마련 촉구 등 도정질문 진행

- 출연기관, 공공기관 직원들의 소청제도 마련 촉구와 기타 시설에서 근무하는 사회복지사들의 처우 개선 방안 등도 물어

성남연합신문 | 입력 : 2018/11/07 [21:01]

 

▲     © 성남연합신문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박창순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2)7()332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이재명 도지사를 상대로 지역문제들과 도정 현안 등에 대해 도정질문을 진행했다.

 

박창순 의원은 이날 도정 질문을 통해 공무원들은 징계를 비롯한 인사처분에 대해 소청심사를 하고, 근무여건과 인사관리 문제에 대해고충심사도 신청할 수 있는 반면, 경기도 내 출연기관과 공공기관직원들은 이와 같은 제도가 마련되어 있지 않음을 지적하고 대책 마련을요구했다.

 

또한, 고양시 저유소 화재 사건의 원인이 된 풍등 관련 안전 대책 마련을촉구하고, 화재의 원인을 과학적으로 규명하기 위한 전문인력과 장비 확충을 주문했다.

 

이와 함께 경기도와 31개 시군에서 자체 필요에 따라 운영 중인 149개 기타 시설에서 근무하는 사회복지사들이사회복지사업법명시되지 않은 시설이라는 이유로 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들과의 경력인정, 처우 등에서 차별받고 있음을 지적했다.

 

박창순 의원은 이번 도정질의를 통해 “2019년도 예산 편성 등을 통해 본격적인 민선 7기 경기도정의 운영을 앞두고 오랫동안 지적되어 온 문제, 주목받지 못한 공공기관과 출연기관 직원, 기타 시설 사회복지사들의어려움을 대신 전달하고자 했다, “앞으로도 도민들의 안전, 알려지지않은 곳에서 묵묵히 자신을 희생하며 일 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의정활동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