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소방서, 메르스 확진환자 발생에 따른 비상대책반 가동

성남연합신문 | 입력 : 2018/09/12 [18:14]

 

성남소방서(서장 권은택)는 지난 8일 메르스 의심환자 발생에 따른 비상대책반을 가동 했다.

 

메르스란 중동호흡기증후군을 유발하는 코나 바이러스에 의한 호흡기감염증이다. 잠복기는 최소 2일에서 14일이며 주요 증상으로는 발열, 기침, 호흡기질환, 두통, 오한, 인후통, 콧물, 근육통, 식욕부진, 오심, 구토, 복통, 설사 등이 있다. 감염경로는 낙타와 접촉, 생낙타유 섭취, 메르스 환자와 직접 또는 긴밀한 접촉 등이다.

 

성남소방서는 메르스 확진환자 발생에 따라 감염환자 이송관련 교육 전담 구급대 지정 메르스 대응 물품 정비 감염관리 모니터링실 운영 비상대책반 근무편성 등을 시행하고 있다.

 

권은택 성남소방서장은 비상대책반 가동으로 메르스가 확산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시민분들도 위생 및 건강관리로 메르스에 대비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