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제73주년 광복절 경축식서 ‘평등’과 ‘평화’ 강조

성남연합신문 | 입력 : 2018/08/15 [14:54]

 

▲     © 성남연합신문



- 은수미 애국선열 정신 일깨워 차별 없애고 진정한 자유와 평등 이뤄내야

- 은수미 평화가 최고의 안보....한반도 전쟁 종식하고 영구적 평화

   정착시켜야

 

은수미 성남시장은 15일 제73주년 광복절을 맞아 차별을 없애고 진정한 자유와 평등을 이뤄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은 시장은 이날 오전 성남시청 온누리실에서 열린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해 이 같이 밝혔다.

 

은 시장은 광복 이후 73년의 세월이 흐르는 동안 민족분단이라는 아픔을 겪었고 민주주의를 위해 독재정권과 싸웠으며 경제성장을 위해 분투해왔다면서 다른 한편으로는 소득불균형과 양극화, 갑질 문화, 세대지역 간 갈등과 같은 다양한 문제도 생겼다고 지적했다.

 

이어 새로운 대한민국은 불평등이 사라지고 진정한 자유와 평등이 함께 해야 한다이를 위해서 조국만을 위해 모든 것을 바쳤던 애국선열들의 정신을 다시 일깨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은 시장은 또 누구에게나 공정한 기회가 보장되고 누구나 자신의 꿈에 도전할 수 있어야 한다면서 촘촘한 복지정책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사회적 약자의 어려움을 아우르고 시민 모두가 더불어 잘사는 하나 된 성남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은 시장은 평등과 함께 평화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은 시장은 올해 우리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함께 대한민국 땅을 밟고,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악수하는 장면을 봤다대한민국에서 시작된 남북 화해의 물결은 전 세계를 감동시켰다고 평가했다.

 

이어 평화가 최고의 안보다. 대화와 협력을 통해 남북 갈등을 넘어서 한반도의 전쟁을 종식하고 영구적인 평화를 정착시켜야 한다면서 성남시에서도 남북교류의 물꼬를 트고 화해 협력의 기틀을 마련하는 등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는 최영직 광복회 성남지회장, 독립유공자, 광복회원, 학생, 시민 등 600여명이 모인 가운데 기념사, 광복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성남시는 광복절 경축식에 앞서 지난 14일 시청 광장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제를 갖고, 중앙공원에선 광복의 기쁨, 평화의 노래를 주제로 문화예술제를 여는 등 시민과 함께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는 자리를 마련했다.

 

2018. 8. 15.()

성남시 공보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