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성남시장, ‘블라인드·양성평등’ 첫 정기인사 실시

여성 관리직 공무원 승진 ‘역대 최대’ 23%, 전체 승진자 중에서는 52%

성남연합신문 | 입력 : 2018/08/09 [19:53]

 

 성남시(시장 은수미)730일자 승진 및 팀장급 이상 전보인사와 810일자 주무관 전보인사 2차례에 걸쳐 민선7기 첫 정기인사를 실시했다.

 

금번 승진 인사는 명예·정년 퇴직자 및 공로연수 파견자로 인한 결원 발생에 따라 4급 서기관 4, 5급 사무관 22, 620, 7급 이하 107명 등 총 153명을 승진 임용하였다.

 

또한 은수미 성남시장은 당선인 시절부터 민선7기 인사운영 방향에 관련해서 지역, 연고, 출신을 묻지 않는 블라인드인사를 통해 내부청렴도를 높이는 동시에 여성과 소수자를 우대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실제 이번 관리직(5급 이상) 승진자의 경우 총 26명 중 여성 공무원이 41, 55명 등 6명으로 23%를 차지해 역대 최고를 기록했으며, 전체 승진자 153명 중 절반이 넘는 80(52%)의 여성 공무원이 승진하여 향후 관리직 여성 공무원의 비율 상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승진인사는 여성 공무원, 연공서열이 높은 장기근속 공무원 등이 소외되지 않도록 하는데 주안점을 두었으며 그 밖에 직무수행능력, 시정공헌도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승진인사에 이어 실시한 전보인사는 민선7기 주요 공약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적임자 배치 및 구청과 동 행정복지센터(주민센터) 장기 근속자를 배려하기 위한 시본청 순환 전보를 실시하여 원활한 사업추진 및 조직의 활력을 불어넣는 방향으로 전보인사를 실시하였다.

 

한편 시는 향후에도 연공서열과 직무수행능력 및 여성공직자, 소수 직렬 안배 등 공정하고 균형적인 인사시스템을 구축하여 다수가 공감하는 인사 운영으로 일하는 조직 문화를 활성화하여 민선7기 핵심 사업과 시정 성과 창출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