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대원역, 도촌역 신설 눈앞에, 이헌욱이 꼭 만든다!!

서울교통공사 사장 방문으로 “상대원역과 도촌역 신설 실현 가능” 답변 받아

성남연합신문 | 기사입력 2018/03/27 [15:54]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 눈앞에, 이헌욱이 꼭 만든다!!

서울교통공사 사장 방문으로 “상대원역과 도촌역 신설 실현 가능” 답변 받아

성남연합신문 | 입력 : 2018/03/27 [15:54]

 

▲     © 성남연합신문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가 본 시가지 지역 주민들의 민원 사항이었지만 지지부진한 추진상황을 보이던 지하철 8호선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과 관련해 다양한 인맥을 활용해 가시적인 성과를 만들어냈다.

 

오는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 성남시장 후보로 출사표를 던진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을 만나 8호선을 연장하여 성남시청역을 경유하여 판교역을 연결하는 사안과 단대오거리역에서 지선을 연장해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에 대해 적극 협조하겠다는 답변을 들었다.

 

열여덟해째 어려운 이웃들의 아픔을 함께하는 활동을 해온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서울교통공사 청사를 찾아 학창시절부터 오랜 시간 교우관계인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을 방문해 성남시 현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과 만난 자리에서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 주민들을 비롯한 본시가지 주민들이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과 위례~신사선 연장에 대한 요구가 높다모란에서 성남시청을 거쳐 판교역이 연결되는 사안과, 본시가지와 신분당선 연결이 중요하다. 특히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은 곧바로 추진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요구했다.

 

이에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은 위례~신사선은 국토부 산하로 삼자협의가 필요하지만, 지하철 8호선 상대원역 신설은 서울교통공사 자체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사안이라며 성남시와 협의해서 MOU를 체결하고, 추진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답하기도 했다.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이에 그치지 않고, “집권여당 소속으로 성남시장이 되면 문재인 정부와 향후 들어 설 이재명 경기도와 긴밀한 협조가 가능할 것이다하지만, 8호선 연장과 관련해서 성남지역에는 지하 암반이 있어 공사가 어렵다는 루머가 돌고 있다. 이에 대한 서울교통공사의 확실한 답변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요청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은 "성남지역에서 그런 루머가 돌고 있다고 들었다.""전혀 사실과 다른 이야기다. 안전과 관련해서도 그렇고, 암반구간 공사가 쉽다. 오히려 잠실같이 지하수량이 많은 지역이 공사가 어렵다."고 답하기도 했다.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지난 3월 초 박원순 서울시장과의 독대를 통해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과 위례~신사선 연장과 관련한 공감대를 이뤄낸데 이어 이날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 방문을 통해 상대원역, 도촌역 신설에 대한 현실적인 접근을 이뤄낸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헌욱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이번 6.13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를 놓고 은수미 전 비서관과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